남양주에서 식사를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들른 카페 가리.

 

 이게 원래의 카페건물인듯.

 

 

 이건 후문.

 

 내가 들어간 곳은 카페 앞의 방갈로.

방갈로마다 테이블과 난로가 있다.

바닥도 따끈따끈하다.

연인들이 단둘이 들어가있으면 좋을 듯. ㅎ

 

 방갈로에서 본 북한강.

 

 앗~!! 리필이 되는지 몰랐네~!!!

 

 

여름에 꼭 빙수먹으러 와야징...  

 

 내가 있던 방갈로에서 본 옆 방갈로들.

세개가 더 있구만...

 

 테이블 위의 그림

 

 커피 두잔과 와플을 시켰다.

와플과 과일, 나뚜르 아이스크림과 생크림. 그리고 시럽.

 

 

 아메리카노를 마실때 설탕을 넣지 않는데, 이 각설탕을 넣어먹으니 참말로 맛있었다.

황설탕 각설탕은 처음 보는 듯.

 

 야외의 자리인데, 여기가 흡연구역.

 

 건물 안.

 

 카운터. 카운터를 보고있던 청년.

 

 주차장 앞에서 이렇게 야외 자리가 있고,

 

본채 건물 뒤에도 이렇게 자리가 있다.

여기는 안 올라가봤음.

나중에 또 오게 되면 올라가 봐야지..

높은 곳에서 바라보는 북한강은 또 느낌이 다르겠지.

간단한 식사와 술도 있음.

데이트 코스로 완전 추천추천.

여자들끼리 와서 수다떨기도 추천추천.

 

 

 

경기 남양주시 조안면 삼봉리 6-5

 031-576-8855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남양주시 조안면 삼봉리 6-5 | 가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파랑 파란0101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북한강변은 남쪽도 북쪽도 식당과 카페가 참 많다.

그 중에 팔당대교를 건너서 바로 만날수 있는 카페 티나세.

 

 사진에 찍히신 분이 사장님.

저녁 늦은 시간, 것도 평일이라 그런가 손님이 많지 않아서 좋았음.

 

 무대가 있는걸로 보아 간혹 공연도 하는 모양.

 

 

 바깥에도 자리가 있으니 더워지면 나가 앉아도 되겠다.

바깥 자리를 찍고 싶었는데 유리에 비친 일행들때문에... ㅎ

 

걸쭉하게 진한 대추차.

요즘은 대추차가 유행인지 카페마다 약간 걸쭉한 대추차를 판다.

티나세에서 서운했던 점은 대부분의 카페에서 대추차는 큼지막한 잔에 나오는데여기는 그냥 작은잔에 나왔다는 점...

 

 

 

경기 남양주시 와부읍 팔당리 55-5   티나세

031-576-0037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남양주시 와부읍 팔당리 55-5 | 티나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파랑 파란0101

댓글을 달아 주세요